기적같이

마음이 찢어저야 된다고 합니다. 숨통이 막혀야 된다고 합니다. 황당하다는 수준을 넘어가며, 멘붕을 부르는 상황이라고 합니다. 힘이 들었습니다. 마음도 많이 아팠습니다. 눈물도 가끔씩 흐르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포기는 하지 않았습니다. 믿기힘든 상황, 믿기힘든 결정, 지금도 결과에 확신이 없는 기도를 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