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이찬다

긴장반 조심반 어렵게 해내고 앉아보니까, 기운이 다 빠진겄갔다. 영적으로 충만했던 시간이, 육신을 힘들게 좋았다는 평가가 솟아나와도, 만족하다는 느낌이 보이지 않는다. 오늘도 역시 힘이드는날 숨이찬다